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GSC, Asia Top Class Creative Hub, 창조적 글로컬 문화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문화융합교육연구대학원, 국내 최초 유일의 Culture School!

문화교류

Home 커뮤니티 문화교류

[02.20] 김경수 교수, 광주 MBC 라디오 칼럼<12>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이유
2018.02.20 10:50
405

광주MBC 라디오 칼럼_<12>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이유

 

머지않아 ‘4차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한다고 합니다. 4차산업혁명은 나와 어떤 연관성이 있을까요? 지금 내가 하고 있는 일은 새 시대에 필요한 것일까요?

 

작년 <세계경제포럼>에서는 향후 5년간 500만 개의 일자리가 감소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유엔미래보고서>에서는 10년 이내에 현재 직업의 80%가 사라질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미래를 예측하기 위해서는 과거를 봐야 합니다. 퍼스널컴퓨터로 대표되는 3차산업혁명시대에, 전세계의 카메라와 필름업계를 100년 이상 석권했던 코닥필름이 망했습니다. 이 무렵 잘나가던 전자시계, 전축, VTR, 삐삐 등 아날로그 제품과 이에 관련된 수많은 사람들의 일자리가 사라졌습니다. 물론 음반 가게, 서점, 은행처럼 서서히 줄어드는 업종도 있습니다.

 

그 이유는 아날로그 시대에서 디지털 시대로의 변화 때문입니다. 그 중심에 스마트폰이 있습니다. 스마트폰 하나로 무한대의 사진촬영을 할 수 있고, 이동하면서 뉴스와 음악을 시청하고, 은행에 가지 않고 계좌이체를 할 수 있는데, 필름과 종이신문을 사고, 은행을 갈 일은 없겠죠?

 

불과 10년 전만 해도 스마트폰은 세상에 없는 물건이었습니다. 스마트폰이 처음 나왔을 때 이 작은 기기 하나가 이렇게까지 우리의 일상을 바꿀지는 몰랐습니다. 앞으로 다가오는 4차산업혁명 시대는 모든 차량에 운전자가 사라지고, 드론이 우편물을 배달하고, 3D 프린터로 집을 짓고, 인공지능 로봇이 가사 도우미를 한다고 합니다.

 

<세계미래보고서 2055>에 의하면 2020년부터 운전기사가 없는 무인 택시가 시작될 것이라고 합니다. 영화 같은 현실이 불과 10년 앞으로 다가온 것입니다.

 

핵심은 변화의 속도입니다. 과거 5~6시간 걸리던 광주-서울 간 거리가 이제 2시간도 걸리지 않습니다. 불과 2~30년만의 변화이지만, 앞으로는 그 속도가 기하급수적으로 더 빨라질 것입니다. 변화에 적응하는 자만이 살아남는다는 다윈의 적자생존론처럼 말이죠.

변화에 적응한다는 것, 이것은 우리가 4차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사람이 실패하는 이유는 미래를 예측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인간은 한 치 앞을 모르는 존재입니다. 하지만 디지털 기기의 변화를 살피고 준비하면 코닥필름과 같은 사례는 피할 수 있습니다.

변화는 귀찮은 것 일수도 있지만, 이를 긍정적으로 받아드리고 준비한다면 새로운 시대가 열릴 것입니다.

 

지금 우리가 하고 있는 일은 어떻습니까? 조금만 관심을 기울이면 누구나 미래를 예측하고 대비할 수 있습니다. 문제는 다가오는 4차산업혁명시대의 변화에 적응하려는 노력과 관심입니다.

 

전남대 문화전문대학원 김경수 교수

 

다시듣기: http://www.kjmbc.co.kr/board/index.cfm?bbs_name=pg_rcolumn_board2&wr_id=1466&w=view&page=1&&spt=0 

 

 


 [03.06] 이이남, 한국 미디어아트 저력 세계에 알린다
 [02.12] 이무용 교수, 광주매일TV 더좋은광주일자리포럼 주제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