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GSC, Asia Top Class Creative Hub, 창조적 글로컬 문화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문화융합교육연구대학원, 국내 최초 유일의 Culture School!

문화교류

Home 커뮤니티 문화교류

[09.18] 노시훈 교수, 국립해양박물관 명사 초청 강연
2017.09.18 14:03
관리자 215

해양박물관, '쥘 베른'의 "해저2만리" 명사 초청강연

해양문화에 대한 지식 향유 기회 제공

 

 

국립해양박물관은 한국해양수산개발원과 공동으로 해양인문학 작품을 통해 해양문화에 대한 지식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자 오는 21일 '명사 초청강연'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1869년 프랑스 작가 쥘 베른(Jules Verne)이 쓴 고전 과학 소설 '해저2만리'를 주제로 개최된다.

'해저2만리'는 네모선장이라는 수수께끼의 인물이 극비리에 건조한 잠수함 노틸러스호의 모험담으로서 당시에는 생소한

잠수함과 해저탐험이라는 주제로 높은 완성도를 지니고 있어, 영화와 애니메이션 등으로 제작됐을 뿐만 아니라, 지금까지도 여전히 많은 독자들이 찾는 인기 높은 문학작

품이다.

강연자 노시훈 교수는 프랑스 파리3대학교 불문학 문화과 박사과정을 수료, 현재 전남대학교 문화전문대학원 부교수로 재직 중이며, 해양수산부 국가중요어업유산 자문위원으로 '프랑스 해양축제', '해양문화유산의 보존과 활용'등의 논문을 쓴 저명한 해양문화 연구자이기도 하다.

해저탐험, 잠수함 및 바다 속 세계의 이야기와 프랑스의 해양문학에 관심 있는 분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강연을 들을 수 있으며, 국립해양박물관 홈페이지 또는 학예연구실 도서관으로 신청 가능하다.

국립해양박물관 손재학 관장은 "이번 해양인문학 강연으로 우리에게 친숙한 문학 작품인 '해저2만리'를 통해 대중들이 조금은 생소한 바다 속 세계에 더욱 친밀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2017.09.18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09.22] 김경수 교수, 광주 MBC 라디오 칼럼 출연
 [08.30] 정경운 교수, 광주여성재단 ‘지역 여성사, 미래를 여는 여성의 삶’ 워크숍 참여